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13 오후 12:32: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사회일반

청도경찰서, 보이스피싱 송금책 등 4명 검거


CBN뉴스 기자 / 입력 : 2017년 04월 24일
ⓒ CBN뉴스 - 청도
[권달석 기자]= 청도경찰서(서장 김영환)는 지난 24일 대출사기를 통해 인출 받은 돈을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넘기려고 한 송금책 A씨(34세)를 구속하고, A씨에게 피해금을 전달한 인출책 3명을 추가 검거했다고 밝혔다.

경찰에 따르면, A씨는 지난 14일 보이스피싱 조직원으로부터 대출대상자 통장에 800만원이 입금됐다는 연락을 받고, 이 돈을 찾아서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송금하려다가 인근에 경찰관들이 있다는 것을 눈치채고 도주 중, 추격하는 경찰에 붙잡혔다.

조사결과, A씨는 올해 4월 초순경부터 일당 30~40만원을 받으면서 수명의 피해자들로부터 입금받은 1억 4,500여만원을 보이스피싱 조직원에게 송금한 것으로 확인됐다.

이후 경찰은 A씨에 대한 추가적인 수사를 통하여 현금을 인출하여 A씨에게 건네준 B씨 등 3명을 검거하였으며, 또 다른 피해사실이 있는지 확인 중이다.

경찰관계자는 “최근에는 저금리 대출을 빙자한 보이스피싱 범죄의 기승으로 피해사례가 지속적으로 발생하고 있다”며 주의를 당부했다.
CBN뉴스 기자 / 입력 : 2017년 04월 24일
- Copyrights ⓒCBN뉴스 - 청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