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13 오후 12:32: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건강정보

소규모사업장 근로자들의 건강주치의'경산 근로자 건강센터'개소

- 50인 미만 중소영세사업장 근로자 대상 무료건강서비스 제공 -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5년 07월 31일
ⓒ CBN 뉴스
[이재영 기자]= 경상북도와 경산시는 30일 경산시 근로자복지회관 내에 구미에 이은 도내 두 번째로 50인 미만 소규모영세사업장 근로자들의 건강주치의 역할을 담당할‘경산 근로자건강센터’를 얼었다.

경산 근로자건강센터는 경산, 포항, 영천, 청도 등 경북 동남부권의 중소영세업체 근로자 및 외국인근로자 등 산재취약계층이 주로 일하는 소규모사업장 근로자들에게 체계적인 직업건강 기초서비스를 무료로 제공한다.

산업보건 전문기관인 (사)한국산업간호협회가 안전보건공단으로부터 위탁을 받아 운영하며,

전문의, 산업간호사, 산업위생관리기사, 인간공학기사, 물리치료사, 심리상담사 등이 상주하면서 건강상담, 직업환경상담, 직무스트레스 상담, 뇌심혈관질환 및 근골격계질환 예방 등 다양한 건강증진 프로그램을 제공한다.

운영시간은 평일 오전 9시부터 저녁 9시까지로 근로자들이 퇴근 후에도 자유롭게 이용할 수 있으며, 사업장에서 집단 건강 상담을 신청할 경우에는 예약을 받아 관련 서비스를 제공한다.

이 날 개소식에는 이인선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를 비롯하여 최경환 경제부총리, 최영조 경산시장, 이영순 안전보건공단 이사장, 장대진 경상북도의회 의장 및 지역기관장, 노동계·경영계 대표, 유관관계자 등 200여명이 참석했다.

이인선 경상북도 경제부지사는“근로자건강센터의 점진적인 확대를 통해 도내 소규모사업장 근로자들의 건강을 체계적으로 돌볼 수 있도록 하겠다.”며,“앞으로도 취약근로자들의 건강한 직업생활과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지속적인 지원과 노력을 아끼지 않겠다.”고 하였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5년 07월 31일
- Copyrights ⓒCBN뉴스 - 청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