즐겨찾기+ 최종편집:2019-12-13 오후 12:32:27
회원가입기사쓰기전체기사보기
뉴스 > 공연/전시

청도군민과 함께하는 [차산농악] 정기 발표회가져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3년 10월 01일
ⓒ CBN 뉴스
경상북도 무형문화재 제4호인 청도 차산농악 정기발표회가 28일 오후3시 청도읍성 일대(화양읍 동천리)에서 영남대학교 신명마당, 해오름무용단의 찬조출연으로 발표회를 가졌다.



이중근 청도군수는 인사말을 통해 “옛 청도의 중심지였던 이곳에는 석빙고, 청도읍성, 향교, 동헌 등 많은 문화재가 산재한 곳으로 우리전통 민속문화인 차산농악과 아주 잘 어우러진 곳에서 열리게 되어 매우 의미가 크다“ 고 말했다.



공연은 삼도농악가락을 시작으로 사풍정감, 영남채상소고놀이, 김병섭류설장구, 고성오광대 제밀주 마당을 거쳐 청도차산농악 순으로 진행되었다.



청도 차산농악은 작고한 김오동 선생과 차산리 동민들로 구성되어 매년 정월대로름부터 시작하여 풍년과 무사태평을 기원하기 위해 다양한 종류의 장단이 어우러지는 민속놀이로 알려져 있다
이재영 기자 / youngl5566@naver.com입력 : 2013년 10월 01일
- Copyrights ⓒCBN뉴스 - 청도.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